© ALIEN COMPANY 2021 All rights reserved.

news

NEWS

'클리닝 업' 이무생, 빈틈없는 열연…이영신 매력 극대화
Date : 22-08-10   Hit : 167

3e685bfa4b4054d1e241237a0b4367f1_1660102090_9754.jpg


'클리닝 업' 이무생의 치명미가 날로 짙어지고 있다.


JTBC 토일드라마 '클리닝 업'(연출 윤성식, 극본 최경미,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SLL)에서 미스터리한 로펌 소속 정보원 이영신으로 분해 열연 중인 이무생. 그가 여심을 저격하는 매력적인 비주얼과 우월한 슈트핏은 물론, 특유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극을 이끌며 매주 시청자들의 안구 정화를 책임지고 있다.


젠틀하면서도 섹시한 말투에 프로페셔널한 면모까지 여자들 로망의 실사판인 이영신을 표현하기 위해 이무생은 포멀한 슈트와 한 치의 흐트러짐 없는 헤어 스타일링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더욱 극대화했다.


여기에 속내를 알 수 없는 표정과 눈빛으로 미스터리함을 배가 시킨 그는 어용미(염정아 분)에 대한 호기심과 경계심으로 시시각각 변화하는 감정선을 유연한 연기로 촘촘하게 그려내며 이무생만의 '이영신'을 탄생시켰다.


이 가운데 지난 19일 방송된 '클리닝 업' 6회에서는 어용미(염정아 분)와 조금씩 가까워지는 이영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일원재단 낙찰업체 정보 교환을 위해 어용미와 만난 이영신은 카페에서 흘러나오는 노래를 듣고는 나가려던 어용미를 붙잡고 음악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가 하면, 전에 얘기했던 영화 제목이라며 사적으로 문자를 보내는 등 그간 업무적이기만 했던 것과는 조금 다른 분위기를 연출, 앞으로의 관계 변화를 예고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렇듯 위협적이지만 신비로운 눈빛과 목소리, 절도 있게 떨어지는 슈트핏, 남자답고 세련된 비주얼 등 작은 디테일 하나도 놓치지 않는 이무생의 빈틈없는 열연은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견인함과 동시에 극의 완성도를 높여주고 있다.


이에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는 이무생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는 매주 토, 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클리닝업’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 원문 및 출처 : https://www.jeonmae.co.kr/news/articleView.html?idxno=897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