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LIEN COMPANY 2021 All rights reserved.

news

NEWS

안세호 ‘범죄도시3’ 새 빌런, 스크린 접수
Date : 23-06-09   Hit : 88

cd442dc2b9b9d25588bcad782d29a2d2_1686286435_8822.jpg


배우 안세호가 영화 ‘범죄도시3’에 캐스팅, 스크린 접수에 나선다.


영화 ‘범죄도시3’는 대체 불가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 분)가 서울 광수대로 이동 후, 신종 마약 범죄 사건의 배후인 ‘주성철’(이준혁 분)과 마약 사건에 연루된 또 다른 빌런 ‘리키’(아오키 무네타카 분)를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 역대 청불 영화 흥행 TOP3를 기록한 ‘범죄도시’(2017)와 1260만 흥행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범죄도시2’(2022)의 뒤를 이은 세 번째 시리즈 작품이다.


안세호는 극 중 주성철의 동업자이자 일본에서 건너온 야쿠자 ‘토모카와 료’ 역을 맡는다. 새로운 세계관의 뉴페이스 빌런으로, 거친 카리스마 열연과 독보적인 개성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특유의 섬세하고 몰입도 높은 연기로 무게감 있는 모습을 보여줄 안세호에 벌써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2006년 뮤지컬 ‘지하철 1호선’으로 데뷔한 안세호는 이후 무대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오가며 종횡무진으로 활약을 펼쳐왔다. 드라마 ‘플레이어’와 ‘동백꽃 필 무렵’, ‘언더커버’, ‘글리치’부터 영화 ‘정직한 후보’, ‘모가디슈’까지 다수의 작품에서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장르 불문 다양한 역할을 완벽히 소화해 내며 자신의 진가를 입증해 왔다.


이렇듯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키는 내공 깊은 열연으로 매 작품 명품 신 스틸러로서 존재감을 발휘해 온 안세호이기에, 이번 작품 ‘범죄도시3’를 통해 보여질 안세호의 새로운 얼굴에 관심이 집중되는 상황. 과연 그가 이번엔 어떠한 연기 변신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정조준 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화려한 캐스팅과 압도적 스케일로 한층 더 강력해진 시리즈의 탄생을 예고한 영화 ‘범죄도시3’는 오는 31일 개봉한다.




기사 원문 및 출처 :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44&aid=0000886197